별이 쏟아지는 둔철천문대
 산청군, 둔철생태숲에 천문대 개관
 [2015-03-18 오전 11:08:00]

산청군 신안면 둔철 생태숲 둔철 천문대가 오는 21일 개관한다.

둔철 생태숲은 산청군 신안면 안봉리 산 19번지 일원에 2007년부터 62ha의 부지, 5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조성한 생태숲으로 방문자센터, 천문대, 미니수목원, 주차장 등의 시설을 갖춘 산림휴양시설이다.

이번에 개관한 천문대는 천문돔, 교육장, 전시관, 대기실 등의 시설을 갖췄다.

천문관측 장비로는 주망원경(14인치 반사굴절적도의), 반사망원경 2, 굴절망원경 2, 돕소니언 망원경 1대 등 천체 관측을 위한 최첨단 기기가 설치됐다.

천문대 이용은 매월 첫째, 셋째 토요일 오후 3시부터 10시까지 개방되며, 학생 단체 관람은 주중 수시로 가능하나 일주일 전에 사전예약을 해야 한다.

산청군 관계자는 천문대 개관으로 둔철 생태숲이 과학문화를 체험하며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가족단위 휴양시설로 더 각광받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