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적인 귀농귀촌의 시작”
 
 [2022-04-14 오후 1:40:37]

남해군, 농촌에서 살아보기 운영

6개월 간 도시민 농촌체험 프로그램 지원 

남해군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에게 6개월 간 농촌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농촌에서 살아보기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농촌에서 살아보기는 귀농 귀촌인들의 성공적 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으로, 참가자들은 농촌에 거주하며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지역 주민과 다양한 교류 활동을 펼칠 수 있다 

올해는 창선면 해바리체험마을(대표 양명용)과 서면 회룡체험마을(대표 이정만)에서 진행되며, 612명이 참여한다. 4월초 입소식 및 오리엔테이션을 시행하였고, 오는 10월까지 6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자는 운영 마을에서 제공하는 숙소에서 지내며 마을별 연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연수 프로그램은 귀농형과 귀촌형으로 나눠 편성됐다. 

남해군은 이 밖에도 도시민들의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과 의지가 실제 정착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