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친화도시 남해군‘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
 
 [2022-04-07 오후 5:43:29]

 

남해군이 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을 위하여 범죄신고 사각지대에 112신고 위치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112 신고 시 위치파악이 어려운 우범지대에 임의의 위치값을 부여한 ‘112 신고 위치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이를 경찰행정 시스템에 등록함으로써, 빠른 상황 대처가 가능하도록 했다. 

‘112 신고 위치 안내표지판은 남해경찰서와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이 협의해 남해읍 죽산마을 일원 여성안심귀갓길 2, 남해읍 망운로 10번길 구역에 1곳 등 총 3 곳에 설치했다.

태양광 충전식으로 태양광에 의해 자동적으로 낮에 충전되었다가 어두워지면 자동 점등되며, 정육면체 큐브형태로 시인성을 높였다. 

한편, 2021년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남해군은 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을 위하여 여성안심귀갓길에 빛을 내는 바닥 조명장치인 도로표지병을 설치하였으며, 문구가 들어간 빛 조명을 비추어 야간 보행자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제공하는 로고젝터도 곳곳에 설치했다.

박정연 남해군 주민복지과장은 올해도 여성친화도시의 5대 목표 중에 하나인 지역사회 안전증진을 위하여 관계기관, 부서, 군민과 협력하여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