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윤석열·한동훈의 태블릿 조작 문제 다룬 책 전달받아
 
 [2023-01-26 오후 5:40:40]

강민구 턴라이트TV 대표,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 전화번호 적어 박근혜 사저 관계자에게 전달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태블릿 증거조작, 그리고 탄핵 관련 조작날조 수사를 일관되게 주장해온 턴라이트TV 강민구 대표가 달성의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를 찾아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의 신간 ‘나는 그해 겨울 저들이 한 짓을 알고 있다’를 전달했다.
 
▲ 박근혜 대통령에게 전달된 변희재대표고문의 사인
강민구 대표는 박 전 대통령에게 책을 전달한 이유에 대해 “변희재 대표가 윤석열과 한동훈의 특검 제4팀이 ‘제2태블릿’(장시호가 특검에 제출한 태블릿) 관련 모든 조작, 날조 수사를 통해 최서원의 것으로 둔갑시켰다는 점을 완벽하게 입증했다”면서 변 대표의 진실투쟁에 박 대통령도 귀를 기울여 한다”고 주장했다.

강 대표는 “박 전 대통령 경호실 관계자에게 책을 제출했고 책을 반드시 박 전 대통령에게 전달하겠다는 답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2월 5일(일), 변희재 대표고문은 윤석열 퇴진을 위한 태극기·촛불 좌우 통합집회 참석차 대구를 방문한다. 이날 변 고문은 오후 2시경 박 전 대통령 달성 사저를 찾아가 “박근혜 대통령은 태블릿 진실투쟁에 힘을 보태달라”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열고 자필 사인한 책을 직접 전달할 계획이다.  

이날 달성 기자회견에는 변 고문과 좌우통합 집회를 공동주최하는 촛불진영의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도 동참한다.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은 교회 행사로 인해 이후 4시 대구 집회에서 별도로 박 대통령에게 윤석열과 한동훈의 태블릿 조작 수사 관련 입장을 촉구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