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6.24 19:29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사회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북한 도발에는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붉은 함양에 다
“이런 교복 처
늙음이 단풍처럼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뉴스홈 >기사보기
밀양강 둔치 장미들의 향연

[2022-05-20 오후 6:30:50]
 
 

밀양강 둔치, 향긋한 장미향기 맡으며 산책해요

경남 밀양시 삼문동 밀양강 둔치에 5월의 여왕이라 불리는 장미꽃이 형형색색 만개했다. 밀양강을 가득 채운 장미 향기가 시민들과 관광객들을 유혹하며 힐링과 추억을 담는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반갑게 봄을 맞이하던 벚꽃과 이팝꽃이 지고 난 후 이어서 이곳 둔치 장미원에 빨간색, 분홍색, 노란색의 알록달록한 장미들이 피어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현재 장미원에는 둡트로쉬, 프리지아 등 28, 3만여 송이의 장미가 나들이객과 산책 나온 시민들을 반긴다. 시는 기존 5,500였던 면적을 확장해 올해 6,400의 장미원을 조성했으며, 밀식돼 있던 장미 3,000송이를 확장 구역에 이식하여 밀도 조절을 했다. 이번 작업으로 장미원은 한껏 더 멋을 내게 됐다.

시는 관수와 시비작업은 물론 해충 방제 및 전지 작업 등을 통해 50년 만에 최악의 가뭄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수많은 장미들을 피워냈다. 

시 관계자는 주말에 많은 관광객들이 다녀가고 있고, 앞으로도 많은 관광객들의 방문이 예상되는 만큼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시민들의 휴식과 힐링을 위해 최고의 장미원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기사
“사천시 모든 가족이 활짝 웃고 활짝
밀양시 무안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
설천면 참나무골 봉사단, 현충시설 환
알알이 이웃 사랑을 담았어요~
밀양 관광홍보 공무원 ‘굿바비’ 서울
진주시, 재배 작목별 스터디그룹 교육
귀농귀촌 최고의 선택 ‘지리산 함양’
마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가족부 선
‘윤석열·김건희 부부 퇴진‘ 좌우 통
창녕문화원, 일본 사쓰마센다이시 문화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