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8.11 19:57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박스기사
 전체
 디딤돌 릴레이 인터뷰
 사람·사람들
 역사의 인물
 사설
 만평
 꿈을 실현하는 사람
 운세
 기자수첩
 Funny와 함께 세상속으로
 5.31지방선거 女性
 포토뉴스
 인터넷방송
 동영상뉴스
 탱탱뉴스
 맛집멋집
 E-Focus / 주역
 E-서평
 경남여성신문
 독자의소리
 사회교육개발원
 Beijing 2008
 고정기사
 2008세계여성인권대회
 창간9주년축하메세지
 에티켓통
 건강&요리
 시민단체행사
 알림마당
 뉴스&이슈
 가장 많이 본 기사
 독자기고
 신의한수
 [기록] 박근혜퇴진반대상황판
 may스토리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늙음이 단풍처럼
“이런 교복 처
붉은 함양에 다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박스기사
업로드 :  20200731181744.jpg  (3 MB), Download : 2 
제 목 :  진주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 순항 중

행정절차 올해 마무리 목표, 계획대로 내년 착공 추진 

진주시는 대한민국 남중부 100만 생활권 중심도시로 나아가는 토대가 될 진주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이 계획대로 착착 진행돼 내년부터 본 궤도에 오른다고 밝혔다. 

진주시는 서부경남KTX(남부내륙고속철도) 조기 착공, 경전선 진주~광양 구간 전철화, 역세권도시개발사업, 광역교통망 구축 등으로 대한민국 남중부의 100만 생활권 교통중심지로 도약을 추진 중으로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이 중요한 한축을 담당하고 있다.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은 경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201912월에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을 고시한 이후 올해 4월부터 보상 협의(동의서 등) 등 행정절차가 차근차근 진행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하반기에 사업시행자 지정 및 실시계획인가 절차를 마무리하고 내년에 부지조성 공사를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진주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은 지난 2005년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되었으나 재원확보의 어려움 등으로 사업추진에 애로를 겪어 오던 중 2015년에 사업제안 모집을 거쳐 2016STS개발()을 민간 투자자로 선정하였다 

이후 민간이 사업비 전액을 투자하고 행정절차 등 제반 절차이행은 진주시에서 지원하는 것으로 협약을 체결하여 개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20177월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을 경남도에 신청하여, 201812월까지 관련부서(기관) 협의 및 경남도 보완 사항을 이행했다. 20194월 중앙토지수용위원회에 협의를 신청하여 같은 해 9월 동의를 득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은 물론 서부경남 시군 이용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에 행정력을 집중하며 토지소유자들의 이해를 구하는 등 행정절차 이행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 여객자동차터미널 개발 사업은 진주 나들목과 인접한 정촌초등학교 맞은 편 가호동에 조성하며 장대동 시외버스 터미널과 칠암동 고속버스터미널이 이전하는 사업이다. 

현재 시외고속버스 터미널은 1974년 건립되어 46년이 지나 시설이 노후되고 부지가 협소하여 이용자들의 불편은 물론 시설이 도심에 위치하고 있어 교통 체증을 유발하는 등 이용객의 불편과 안전의 문제점이 대두되어 왔다. 

한편, 시의 시외고속버스 터미널 이전이 정상적으로 추진됨에 따라 원도심 주민들은 도심 공동화와 상권 활성화, 교통불편 대책을 요구하고 있다. 중앙동성북동상봉동 상인회 등 50여명의 원도심 주민들은 버스터미널 상생발전 대책위원회를 구성하여 시에 대책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함께 터미널 신축에 따른 가호동 지역의 교통체증 등 현실적 장애 요인도 시가 풀어야 할 과제다. 

이에 시는 원도심 문제와 가호동 이전으로 발생할 수 있는 교통대책 해소를 위해서 적극 대처하고 있다. 지역상권에 미치는 영향과 지역주민의 불편함, 도심 공동화 등에 종합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버스터미널 주변지역 상생발전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2020-07-31 오후 6:17:31, HIT : 68
메일로보내기 프린트화면보기 
 
   이름 :          비밀번호 :
최근기사
[변희재칼럼] “JTBC 손석희 사장
‘반페미’ 오세라비, ‘태블릿’ 변희
화개장터 이틀째 피해 복구 작업 구슬
위기에 더욱 빛난 창녕군, 선제적 재
밀양시, 부당이득금 발생 예방을 위한
남해군, 수산자원 조성 위해 어린 보
서춘수 함양군수, 태풍·집중호우 선제
청와대 김정숙 여사님 정말 농사꾼이신
진중권이 '반문(反文)'
호남사람도 걱정하는 ‘호남독식’ 검찰
감동뉴스
경남 어촌마을 청년이 직접조성 고유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