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6.20 20:13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박스기사
 전체
 디딤돌 릴레이 인터뷰
 사람·사람들
 역사의 인물
 사설
 만평
 꿈을 실현하는 사람
 운세
 기자수첩
 Funny와 함께 세상속으로
 5.31지방선거 女性
 포토뉴스
 인터넷방송
 동영상뉴스
 탱탱뉴스
 맛집멋집
 E-Focus / 주역
 E-서평
 경남여성신문
 독자의소리
 사회교육개발원
 Beijing 2008
 고정기사
 2008세계여성인권대회
 창간9주년축하메세지
 에티켓통
 건강&요리
 시민단체행사
 알림마당
 뉴스&이슈
 가장 많이 본 기사
 독자기고
 신의한수
 [기록] 박근혜퇴진반대상황판
 may스토리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경남여성신문창간
“이런 교복 처
늙음이 단풍처럼
붉은 함양에 다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우리옷의 뿌리
경남여성 신년회
식약청,유기농
박근혜 생매장과
“표창원의원 부
[뉴스&이슈]
박근혜 대통령님
트럼프 대통령
 
박스기사
업로드 :  20190109215057.jpg  (96 KB), Download : 11 
제 목 :  누군가 삭제한 인터넷 기록…'문캠 특보' 조해주

누군가 삭제한 인터넷 기록…'문캠 특보' 조해주

'문캠 특보' 확인 요청 전날 '나무위키 활동기록' 삭제… 선관위원 청문회 파행[뉴데일리공유]

▲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후보자가 9일 오전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증인들의 말을 듣고 있다. ⓒ뉴데일리 이종현 기자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후보자가 문재인 대통령 대선 후보 캠프 활동 흔적을 지우려 한 정황이 있다는 의혹이 9일 제기됐다. 이날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인사청문회는 조 후보자 정치 편향 논란에 따른 야당의 집단 불참으로 오전 일정이 파행됐다.

조 후보자 정치편향 논란은 지난해 발간된 민주당 대선 백서에 문재인 후보 캠프의 공명선거 특보로 이름이 올랐다는 사실이 공개되면서 불거졌다. 이에 민주당은 단순 행정 착오로 이름이 올라갔으며 조 후보자가 캠프 활동 경력이 없다는 확인서를 지난해 12월12일 발급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바른미래당 권은희 의원은 "조해주 후보자가 '나무위키'에서 공명선거특보 활동 흔적 지우기를 한 정황을 확보했다"고 반박 기자회견을 열었다.

권 의원은 "조 후보자의 해명자료에는 '특보 활동 사실 확인 여부를 11월29일에 민주당에 요청했고, 그 확인서를 12월12일에 받았다'고 했는데, 나무위키 내용이 수정된 28일은 민주당으로부터 그 여부가 확인이 되지 않은 시점"이라며 "민주당으로부터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조해주'라는 이름이 누구인지에 대한 확인 절차 없이 삭제된 것"이라고 밝혔다.

권은희 "민주당, 흔적 지우기 의혹 해명해야"

또 권 의원은 조 후보자가 선관위원 내정자로 발표되기 하루 전날인 12일 민주당이 조 후보자에게 확인서를 발급한 것은 마지막 의혹 가능성을 덮기 위해 급조된 것이라고 의심했다.

▲ 나무위키 수정 내역


권 의원은 "민주당과 조 후보가 언론에서 밝힌 해명은 기본적으로 백서에 기재된 경위를 전혀 설명해주지 못하고 있다"며 "조 후보자가 캠프와 아무 관련이 없었다면 어떻게 그 이름이 명단에 올랐겠나. 조 후보자와 민주당은 국민들이 납득할 만한 해명을 솔직하게 내놔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전력도 드러나

이날 인사청문회에서 여당 의원들은 조 후보자에 대한 방어 논리를 펼쳤다. 야당에서 문제 제기한 선거관리위원회법 9조는 선관위원 임명 후에만 적용되는 조항이라는 것. 권미혁 의원은 "이 조항은 위원 해임 사유지 결격사유가 아니다"라며 "법에 위원 결격사유에 대한 규정은 없다"라고 말했다.

홍익표 의원은 "과거 한국당 부설 여의도연구원 이사, 한국당 당원 경력을 가진 김용호 전 위원이나 같은 당 윤리위원 이력이 있었던 최윤희 전 위원도 2014년 당시 임명된 전력이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한편 조 후보자는 과거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사실이 있는 것으로 추가로 드러났다. 이채익 의원실에 따르면 조 후보는 1993년 2월 음주운전이 적발돼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벌금 50만 원을 냈고, 조 후보자도 이 사실을 인정했다.

조 후보자는 청문회 모두발언에서 "최근 중앙선관위가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들의 염려를 사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어떠한 경우에도 선관위의 중립성ㆍ공정성이 훼손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당 "文대통령, 지명 철회하라"

한국당 김영우 의원 등 행안위 소속 위원들은 기자회견을 열고 "문 대통령은 자신의 캠프 특보 출신 조해주의 선관위원 지명을 철회해야 한다"며 "대통령 결단 이전에라도 조 후보자는 정치에 관여한 사실을 스스로 인정하고 선관위원 후보자의 자리에서 자진 사퇴하는 것이 30여 년을 선거 관리 업무에 종사한 사람으로서 최소한의 양심을 지키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김영우 의원은 회견 후 기자들을 만나 "대통령 선거운동 백서라는 책은 많은 사람들이 감수에 감수를 한 결과 발행되는 책"이라며 "조해주란 이름이 (백서에) 실수로 올라갔을 리가 없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 관련기사 ]
① [추적]'조작 논란' 전자투개표기와 '선관위 장악' 의혹
② 적자→1000억… 전자개표기社 '미루'의 성장비밀

③ "선관위 상임위원에 '文 캠프' 거론… 중립성 우려"
④ '한국 전자투표기' 콩고 유혈사태… 대선 연기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2019-01-09 오후 9:50:52, HIT : 520
메일로보내기 프린트화면보기 
 
   이름 :          비밀번호 :
최근기사
박선애 의원 "서성동에 민주화 공원을
하동군, 장마철 대비 주요 사업장 현
장마대비는 저수지 풀베기로 시작!
농촌인력은행이 농촌 인력난 해소한다!
구매상담회 참가로 구매확대하세요!
‘도민과 함께’ 생활SOC 추진
밀양문화도시 전문가 토론회 개최
모여라! 석전마을학교 전통놀이 한마당
창원대, 총장선거 ‘교원 대비 교원
하동 집단급식소 특별교육 실시
감동뉴스
진주,‘마을수호신’ 노거수 정비
박은정 규방공예연구회장, 작품‘만남’
늙음이 단풍처럼 물든 나에게 한글이란
깜짝뉴스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박근혜 대통령님 주구난방 정부 이제야
 
경남창원시 성산구 원이대로393번길25,4033호(케이프타운) | Tel 055-267-1203 | Fax 055-267-4903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