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10.2 6:48
전체 | 여성정책 | 정치 | 경제/IT | 사회 | 교육n문화 | 생활n정보 | 종합 | 오피니언 | 시론 | 여성신문e-행사 | 613 지방선거 |
생활n정보
 전체
 생활
 정보
 기행
  가장많이본뉴스
트럼프를 불에
문재인 대통령을
박 대통령에 직
돌아온 캠핑의
이정현, 당신은
김성일 창원시의
붉은 함양에 다
“이런 교복 처
늙음이 단풍처럼
마당극 ‘효자전
김재하 경상남도
박근혜 대통령님
“표창원의원 부
박근혜 생매장과
[뉴스&이슈]
트럼프 대통령
노회찬의 타살의
신안 여교사 윤
정기준실장의 죽
블룸버그,“문재
 
뉴스홈 >기사보기
반려견 안고 운전하면, 교통사고 위험성 높아요

[2017-12-07 오후 5:11:00]
 
 
 

반려견 안고 운전하면, 교통사고 위험성 높아요

 

[독자기고] 얼마 전 유명 연예인의 애완견이 이웃을 무는 개물림 사고가 발생해 한참 갑론을박을 하는 등 사회적 문제로 대두 됐다. 지난 10월에는 충남 서천에서 알 수 없는 원인으로 중앙선을 넘은 차량 때문에 3명이 중상을 입었고, 같이 탑승한 개는 현장에서 즉사를 했다 

옛날부터 그랬지만 개는 혼자 사는 사람들에게 우울증을 감소 시켜주고 외로움을 달래주는 반려견으로의 역할을 하고 있고 5명 중 1명이 개를 기르는 반려견 1000만 시대를 살고 있다. 

평소 운전을 하다보면 조수석이나 뒷좌석에 동물과 함께 탑승하여 아무런 안전장치 없이 그대로 방치한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다. 이러한 모든 행위는 교통사고의 위험성을 높이는 행위이다. 선진국의 경우 반려동물을 차에 태울 경우 안전벨트나 우리 등 안전장치를 장착하도록 시행하고 있으며 많은 다른 나라에서도 의무화하는 추세이다. 

만약 운전석에 반려동물을 안고 운전하거나 안전장치 없이 반려견을 탑승 시킨다면 갑작스러운 돌발 행동이나 호기심에 이리저리 움직여 운전자에게 심한 방해를 줘 결국은 타인의 생명과 재산에 피해를 주는 교통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

.창원서부경찰서 형사과/순경 이영진

여성신문(womenisnews@hanmail.net)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기사
최정식교수 "'강제연행 과 성
수업 중 위안부 문제 발언 경희대 교
욕지개척 135주년 기념 ‘제28회
‘갱년기 건강을 한방애(愛)’
진주 지역 소규모유치원 협동 놀이중심
“경남형 학교급식 환기시설 개선 매뉴
의령유치원, 고사리 손으로 ‘의령 망
산청엑스포 60만 명 입장객 돌파!
VR로 즐기는 항노화힐링관 ‘와우 스
산청엑스포는 추석연휴 대박 행진
감동뉴스
하동세계茶엑스포 성대한 개막식…31일
“플라스틱의 늪”
하동 최참판댁에서 대한독립만세 함께
깜짝뉴스
황금산삼을 찾아라
돌아온 캠핑의 계절 가을, 경남에 캠
김성일 창원시의원 탈당권유키로
 
전체 :
어제 :
오늘 :
경남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33번길1. 4층 | Tel 055-267-1203 | Fax 055-267-1204
Copyright ⓒ 여성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menisnews@hanmail.net